기사 메일전송
충주시립도서관 1층 로비에서 책 교환 장터 열려 - 다 읽은 책! 교환장터에서 다른 책과 바꿔가세요
  • 기사등록 2020-11-19 09:02:00
기사수정

충주시립도서관(관장 최승호)은 시민들이 다 읽은 책을 자유롭게 다른 책과 바꿔 갈 수 있도록 ‘도서 나눔 책 교환 장터’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책 교환 장터는 책 읽는 충주 사업의 일환으로 집에서 잠자고 있는 책, 이웃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 아이들이 잘 읽지 않는 책을 별도의 행정절차 없이 자유롭게 교환해 시민 중심 열린 도서관을 만들어 가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다양한 분야의 책 400여 권으로 구성된 책 교환 장터는 시립도서관 1층 로비에서 운영되며, 책을 교환하고 싶은 사람은 누구나 도서관을 방문해 자유롭게 교환·공유할 수 있다.

아울러 시립도서관은 방문객들이 도서관을 이용하면서 불편한 점, 시정되기를 희망하는 사항 등의 의견을 제출하면, 이용자의 요구를 파악하고 의견을 적극 반영하는 등 시민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힘쓰고 있다.

최승호 충주시립도서관장은 “책 교환 장터를 통해 도서관 이용을 활성화하고 책의 가치와 소중함을 일깨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책 교환 장터 관련 자세한 사항은 충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시립도서관 사서팀(☏043-850-3271)으로 문의하면 된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9 09:02:0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충북도, 녹색자금 나눔숲 · 나눔길 조성
  •  기사 이미지 충주시립도서관 1층 로비에서 책 교환 장터 열려
  •  기사 이미지 제2회 충주국제무예액션영화제 폐막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수정
인기 콘텐츠+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