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충주의 숨은 비경과 역사, 문화가 EBS에서 소개된다.

충주시는 직접 제작 지원한 EBS1 ‘한국기행’이 7일부터 9일까지 3회에 걸쳐 매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EBS1 한국기행은 모든 이들이 즐겨보는 진솔한 삶의 이야기를 다룬 현장 다큐멘터리로 평균 3% 정도의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다.

대한민국의 숨은 비경을 찾아 떠나는 공간 여행 및 역사와 풍습, 건축, 문화의 향기를 느끼고 전달하며 사람과 지역의 생생한 이야기를 담아내는 매력적인 프로그램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국기행 충주편’은 불어오는 찬바람과 함께 충주로 떠난 겨울여행에서 만나는 사람들과 나누는 따뜻한 이야기로 구성됐다.

1부에선 40여 년 만에 동량면 섶다리 건너 고향으로 돌아온 서중석 씨의 자연을 닮아가는 삶과, 대가야의 악성 우륵에 대한 사랑 때문에 대소원면에 정착한 외국인 안아 씨의 삶을 그린 ‘우리 집에 마실 오실래요?’가 방영된다.

2부에선 달천의 물줄기를 먹고 자라 찬바람이 불면 단맛이 절정이라는 달천의 탄금향 및 비내섬, 수주팔봉 등이 담긴 ‘물길 따라 굽이굽이’편이, 3부에선 배우 정은표 씨가 홀로 떠난 충주로의 여행에서 보고 즐긴 활옥동굴, 종댕이길, 수안보 온천 등이 담긴 ‘나 홀로 떠나볼까?’가 방송된다.

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외부 여가활동에 제한을 받는 상황에서 ‘한국기행 충주편’이 시청자들에게 위로를 전하고 코로나 이후 많은 사람들의 관심 여행지로 사랑을 받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충주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코로나 블루 극복을 위한 ‘한국기행 충주편’를 통해 지역의 인지도가 높아지길 바란다”며 “모쪼록 많은 분들과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2-10 09:17: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충북도, 녹색자금 나눔숲 · 나눔길 조성
  •  기사 이미지 충주시립도서관 1층 로비에서 책 교환 장터 열려
  •  기사 이미지 제2회 충주국제무예액션영화제 폐막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수정
인기 콘텐츠+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