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HOME > 기사쓰기
‘우륵아트패밀리’ 충주 전국체전 알린다
- 오는 10일 탄금대서 전국체전 성공기원 음악회 개최 -
입력: 2017-08-08 17:18수정: 2017-08-08 17:18
박정숙 기자|jjbada62@hanmail.net
문화예술계의 신성 우륵아트패밀리(단장 여승헌)가 올 가을 충주에서 열리는 전국체전과 전국장애인체전의 성공 개최를 위해 오는 10일 탄금대 야외음악당에서 음악회를 연다.

충주시와 충주문화원의 후원을 받아 ‘중원의 부활’을 주제로 이날 저녁 7시 30분부터 열리는 음악회에는 우륵아트패밀리를 비롯해 충주시립우륵국악단, 시립택견단, 사물놀이 몰개, 택견비보이팀 트레블러크루, 하남수, 핑거기타리스트 김나린 등이 출연한다.

특히 이번공연에는 경ㆍ서도 소리꾼 권재은 명창과 충주의 대표 무용가 김진미 씨도 특별출연해 신구 조화로 충주가 꿈꾸는 문화예술계의 상생의 메시지를 던진다.

이날 환경운동가 박일선 씨는 전국체전 성공기원 고천문을 낭독하며 음악회의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의 젊은 예술인들이 역사와 문화가 숨쉬는 탄금대에서 펼치는 이번 공연은 전국체전을 앞두고 많은 홍보효과가 기대된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람을 통해 젊은 예술인들을 응원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KTV에서 녹화촬영으로 전국에 방송될 예정이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박정숙 기자 (jjbada62@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