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더보기칼럼
HOME > 기사쓰기
"멋있는 충주호 인공수초섬 보러오세요"
별 모양조성및 수질개선과 수변경관 수려
입력: 2017-09-29 10:28수정: 2017-09-29 10:28
박정숙 기자|jjbada62@hanmail.net

-충주호에 대형 인공수초섬이 신경림 시인의 시 ‘별을 찾아서’ 모티브로 별 모양 조성-


충주시는 지난 7월부터 충주호 종댕이길 수변에 추진해온 인공수초섬 조성공사를 완료했다.

인공수초섬은 3500㎡ 규모로 조형물과 163㎡의 데크도 함께 설치됐다.

수초섬은 신경림 시인의 시 ‘별을 찾아서’를 모티브로 물 위에 떠 있는 별 모양의 수초섬을 보면서 일상의 잡념을 버리고 사색에 잠긴다는 콘셉으로 디자인됐다.

중앙의 조형물은 세종 15년(1433년)에 제작돼 천체의 운행과 위치를 측정하던 혼천의 모양으로 설치됐다.

시는 수초섬이 깨끗한 충주호와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코코넛 재질의 매트에 노랑꽃창포, 달뿌리풀, 갯버들을 식재해 경관가치를 향상시겼다.

완공된 수초섬은 앞으로 충주호 수질개선과 종댕이길 수변 경관가치 창출, 그리고 물고기와 조류의 산란장 및 서식처, 자연학습장 등 다양한 기능을 하게 된다.

충주호의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어울리는 친환경 소재로 조성된 수초섬이 충주시의 이색볼거리로 관광객을 불러 모을 것이라고 기대된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박정숙 기자 (jjbada62@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