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더보기칼럼
HOME > 기사쓰기
충주시, 노인일자리 사업 발대식 가져
- 106억 1700만원 예산투입, 노인 3699명 일자리 제공 -
입력: 2019-03-20 09:35수정: 2019-03-20 09:35
박정숙 기자|jjbada62@hanmail.net
충주시는 18일 충주문화회관에서 ‘2019년 노인일자리사업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노인일자리 활동에 들어갔다.

충주시니어클럽, 충주시노인복지관, 대한노인회충주시지회, 충주문화원, 충주YWCA 등 5개 수행기관이 공동 주관한 이날 발대식에는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노인 1000여 명이 참석해 사업 개시를 알리고 소속감을 다졌다.

시는 올해 106억17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노인 3699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사회서비스형 아동청소년시설지원 사업과 꿈꾸는 재봉 사업단 등 시장형 사업단을 보강했다.

이로 인해 근로능력이 있는 노인에게 적합한 일자리 활동을 지원하고 소득을 증대할 수 있는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함으로써 노인복지 향상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

조길형 충주시장은“해마다 더 많은 어르신들이 노인일자리 사업에 문을 두드리고 있으며, 시는 어르신들의 욕구에 맞추어 양질의 신규 사업 발굴에 힘쓸 것”이며 “최고의 노인복지는 노인일자리라는 신념으로 어르신의 능력과 적성에 맞는 일자리를 통해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박정숙 기자 (jjbada62@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