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더보기칼럼
HOME > 기사쓰기
“충주지역 일자리 늘리자” 충주관리부서장 머리 맞대
- 일자리창출 및 고용 촉진을 위한 기업체 관리부서장 간담회 -
입력: 2019-06-21 10:11수정: 2019-06-21 10:11
박정숙 기자|jjbada62@hanmail.net
충주지역 일자리창출을 위해 지역 내 기업체 관리부서장이 한자리에 모여 소통 강화에 나섰다.

충주시 일자리지원센터(센터장 김혜영)는 20일 시청 기업의 전당에서 충주시 일자리지원팀과 충주상공회의소, 충주 기업 관리부서장 등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주관리부서장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기업체의 인사 및 노무를 담당하고 있는 관리부서장들이 모여 지역특성과 여건에 맞는 일자리 창출과 고용촉진을 위한 기업 지원 방안을 찾기 위해 모였다.

기업은 일자리창출과 적극적인 인재채용을, 시는 기업이 인재를 채용하는데 겪는 어려움을 지원해 줄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서로 고민하며 향후 운영방향에 대한 건의 및 개선사항도 함께 논의했다.

이상록 경제기업과장은 “최근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등으로 기업이 힘들어하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부서장님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자주 갖고 기업이 요구하는 것이 무엇인지 파악하여 현실적인 지원책 마련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충주관리부서장협의회 권혁호 회장((주)고려전자 부장)은 “기업 지원 방안 및 기업의 애로사항에 귀를 기울여 준 충주시에 감사드린다”며, “기업에서도 지속적인 소통과 의견수렴을 통해 지역인재 채용과 더불어 충주시 시책사업에도 적극 참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관리부서장협의회는 지역의 기업체 관리부서장 협의체로서 정보교류와 이슈에 대한 의견교환과 관리방안 등을 제시하며 기업발전과 지역경제발전을 위해 중요한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박정숙 기자 (jjbada62@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