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더보기칼럼
HOME > 기사쓰기
충청북도, 전통무예진흥시설 건립 용역 본격 착수
충북도는 14일 14:00 충북연구원 중회의실에서 ‘전통무예진흥시설 건립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조사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충북도는 본 용역을 통해 전통무예진흥시설의 건립 필요성 및 신뢰도 높은 타당성 조사 결과를 도출하여 내년도 사업비 확보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용역기간은 오는 10월 말까지이며 용역을 추진하면서 전통무예진흥시설 건립에 대한 중앙투자심사 등 행정 절차도 병행해 시설 건립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보고회에서는 기본계획 수립과 사전 타당성·경제성 검토에 대한 용역추진방안에 대한 전문가 논의를 진행했다.

전문가들은 전통무예진흥을 위한 교육·훈련 기능은 물론 각종 무예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할 수 있는 시설이 되도록 다양한 조언을 했다.

고근석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이번 용역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국제무예센터에 이어 앞으로 전통무예진흥시설이 건립되면 충북은 세계적인 무예스포츠 중심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통무예진흥시설은 정체된 무예발전 도모와 전통무예 진흥을 위해 2023년까지 충주시 금릉동 세계무술공원 내에 건립한다.

총사업비는 340억원이며 규모는 지하 1층, 지상 2층으로 건립될 계획이고, 주요시설로 무예전용경기장과 기록경기 테스트실, 훈련시설, 진단치료실, 복합문화시설 등이 들어선다.

기자 프로필 사진
김보람 편집위원 (kom__123@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