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더보기칼럼
HOME > 기사쓰기
올 여름 피서는 중앙탑공원에서 책과 함께

충주시새마을회(회장 김재수)가 피서철을 맞아 20일 중앙탑공원에서 환경안내소 및 이동문고 문을 열고 본격적으로 피서지 봉사활동을 시작했다. (사진)

새마을회의 중앙탑공원 내 피서지 환경안내소 및 이동문고 운영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내달 19일까지 한 달간 운영된다.

읍면동별 윤번제로 1일 6명씩 연인원 200명의 새마을 남녀 회원들이 참여해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방역, 피서객 안내 및 편의시설 제공, 정화활동, 재활용품 수집, 무료 도서대여 등의 활동을 펼치게 된다.

한편, 이날 중앙탑공원에서 열린 개소식 행사에는 남녀 새마을지도자와 관내 기관단체장 등 200여명이 참여했다.

김재수 회장은 “중앙탑공원은 충주의 대표 관광지로 충주박물관을 비롯해 인근에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 술박물관, 충주고구려비 전시관 등이 있어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는 만큼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전국체전이 열리는 충주를 알리며 시민과 관광객들이 편안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새마을가족이 펼치는 봉사활동이 다시 찾고 싶은 관광충주의 이미지를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새마을 회원들을 격려했다.

- 충주시새마을회, 피서지 환경안내소 및 이동문고 운영 -
(자치행정과 주민새마을팀장 김형채, 850-5150)

기자 프로필 사진
박영미 기자 (ym6306@naver.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