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더보기칼럼
HOME > 기사쓰기
충주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첫 예방접종 시행
- 충주시 코로나19 백신 1호 접종은 요양병원 입원환자 -
입력: 2021-03-02 11:43수정: 2021-03-02 11:44
김경자 기자|gmother1958@hanmail.net
충주시는 26일 지역 내 위치한 요양병원에 입원 중인 환자에게 충주 최초로 코로나19백신을 접종했다고 밝혔다.

이날 요양병원에서는 1호 접종자를 시작으로 오는 3월 2일까지 이틀에 걸쳐 총 68명에게 1차 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다. 2차 접종은 8주 뒤에 진행한다.

충주시는 지난 25일 보건소와 요양병원 1곳에 백신 1차 배송을 완료했으며, 28일에는 지역 내 요양병원 7곳에도 백신을 공급해 3월 중에 순차적으로 접종이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앞서 접종 준비기간 동안에는 각 병원 및 접종시설에 대해 백신 보관, 접종 준비상태 등을 점검하고, 경찰과 협조해 주변 지역 순찰을 강화하는 등 안전한 접종이 이루어질 수 있는 환경 및 시스템 구축에도 총력을 기울였다. 아울러, 이상반응 상황 대응 및 긴급후송체계를 공고히 하고 현장에 구급차, 이동식 산소호흡기, 자동제세동기, 응급키트 및 대응인력을 비치해 백신접종 후 나타날 수 있는 비상 상황 대처에도 철저를 기하고 있다.

1분기 접종 대상자는 △노인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코로나19 전담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 중에서 접종에 동의한 2,800여 명이다.

충주시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추진단장인 박중근 부시장은 “예방접종의 첫 단추를 꿰었으나 앞으로 접종 일정이 많이 남은 만큼 충주시민 및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안전하고 신속한 예방접종 추진을 통해 충주시민들의 조속한 일상 복귀가 가능토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사진
김경자 기자 (gmother1958@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편집국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