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신성장 분야 국가표준코디네이터 표준화 전략 설명회` 개최
  • 기사등록 2022-05-23 17:24:14
기사수정

정부가 산업 분야 국정과제 이행을 위해 국가 연구개발(R&D)과 표준 간 연계를 강화하고, 이를 위해 신성장 분야 표준화를 중점 추진한다고 밝혔다.

 

R&D-표준연계 강화로 신성장 분야 사업화 지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23일 `신성장 분야 국가표준코디네이터 표준화 전략 설명회`를 개최하고, 서비스, 자율차, 탄소중립 등 주요 산업 분야의 표준화 전략을 발표했다.

 

정부는 성과 중심의 연구개발(R&D)을 추진하기 위해 ‘수요자 지향 산업기술 R&D 혁신`을 국정과제로 지정하고, ‘R&D와 표준정책 연계 강화`를 그 세부 과제로 수립하였다.

 

또한, 서비스 경제 전환 촉진, 미래전략산업 초격차 확보, 주력산업 고도화, 산업경쟁력과 공급망을 강화하는 신산업 통상전략 등의 국정과제에서도 표준화 전략을 강구하기로 했다.

 

이에 국표원은 속도감 있는 국정과제 이행을 위하여 서비스, 자율차, 탄소중립, 인공지능, 스마트제조, 전기전자시스템 등 신성장 분야에 대해 국가표준코디네이터 사업을 통해 표준화 전략을 수립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국표원은 신성장 분야별로 연구개발(R&D)과 표준 간 연계를 통한 표준화 추진 전략을 발표하고,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토론을 통해 국정과제 이행을 위한 세부 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케이쥐비(KGB)포장이사, 카카오모빌리티, 엘에스(LS)일렉트릭, ㈜더발라 등의 산업계와 학계, 연구기관, 협회·단체 등이 분야별 표준화 우수 사례를 발표함으로써 표준화 성과 확산의 계기를 마련했다.

 

이상훈 국가기술표준원장은 국가 연구개발(R&D) 성과를 극대화하고, 세계시장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국제표준 선점이 필수라고 강조하고, 서비스, 자율차, 탄소중립 등 신성장 분야 연구개발 성과가 표준화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표준화 전략을 마련함으로써, 국정과제의 성공적인 이행에 이바지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23 17:24:1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