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스토리

더보기칼럼
HOME > 기사쓰기
충북도, 2014 상하이 화장품·미용박람회 참가
수출상담 619만 달러(65억원) 성과 올려
입력: 2014-05-18 18:39수정: 2014-05-18 18:39
편집국 기자|gmother1958@hanmail.net
충청북도가 중소기업진흥공단충북지역본부와 공동으로 지난 5월 7일~9일 3일간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된 2014 상하이 화장품·미용박람회에 참가한 결과, 619만달러(65억원 정도)의 수출 상담과 25만달러(2억6천만원 정도)의 현장계약을 성사시키는 큰 성과를 거뒀다.

박람회에 함께 참가한 기업은 ㈜금천, ㈜동일제약, 삼조실업(주), 골드레벤, ㈜기린화장품, ㈜에네스티, ㈜뷰티화장품 총 7개사다.

19회째 개최되는 이번 박람회는 한국을 비롯한 프랑스, 독일 등 12개국에서 1,500개사가 참가한 세계적인 규모의 행사로 진행됐다. 한국에서도 충청북도를 비롯한 경북, 제주, 한국화장품협회 등에서 116개사가 참가해 대성황을 이르는 박람회였다.

참가기업 중 ㈜금천은 옥천의 견운모 성분의 기능성 미용비누를 이번 박람회에서 선보여 많은 수출 상담을 진행했고 향후 중국으로의 대규모 수출이 이루어 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또 ㈜동일제약은 중국에 이미 사무소가 개설되어 있고, 중국의 수입인증을 받은 유황비누 및 기능성 치약(치약종류 약 70가지)이 큰 호응을 얻어 현지계약이 많이 체결되는 등 참가한 대부분의 기업들은 좋은 호응과 성과를 거뒀다.

박람회에 참가한 ㈜기린화장품 이병준 대표는 “상하이 화장품·미용박람회 등 박람회 지원 사업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열어주는데 큰 역할과 기회를 제공해주고 있다.”고 만족감을 나타내면서 “이러한 기회를 통해 한국과 충청북도의 뷰티산업이 세계시장에서 더욱 굳건히 자리매김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전하며 향후 충청북도와 중소기업진흥공단충북지역본부에서 추진하는 해외박람회에 지속적인 참가를 희망했다.

충청북도 관계자에 따르면 “참가기업들은 내년에도 이번 박람회에 참가를 희망했다. 지속적인 박람회 참가가 충청북도의 화장품 및 뷰티산업의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해외박람회 등 수출 마케팅 지원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기자 (gmother1958@hanmail.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편집국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