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조길형 충주시장, 강우 피해 최소화 총력 대응 지시 - 피해지역 현장 방문해 추가 피해 예방 및 신속한 복구 지시
  • 기사등록 2023-07-17 09:06:15
기사수정

조길형 충주시장은 16일 괴산댐 월류로 가장 큰 피해를 입은 대소원면 문주리를 포함해 강우 피해 현장인 종민동, 소태면 등을 점검하고 추가피해 예방 및 신속한 복구를 지시했다.

이날 조 시장은 “지난 13일부터 지속된 강우에 통행을 제한했다가 16일 비가 소강상태로 접어들어 일부 지역에 통행 제한을 해제한 곳이 있다”며 “앞으로도 큰비가 예보된 만큼 통행 제한 해제 여부는 시민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판단해 달라”고 지시했다.

특히, “종민동 일대에 발생한 거대 낙석으로 위험 요소 해제 시까지 종민동 산15-4번지부터 종민동 산16-18번지 일원 양방향에 대한 전차량을 통제하고 있다”며 “통행에 어려움이 있더라도 시민 여러분들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아울러, 조 시장은 “이번 강우는 지난 2020년 수해처럼 특정 지역에 집중된 것이 아닌 충주 전역에 걸쳐 진행됐고 앞으로도 비 예보가 계속된 상황”이라며 “피해 예방 및 신속한 복구를 통한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해 줄 것”을 강조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계속된 많은 비로 인해 대부분의 지역 지반이 많이 약해진 상황”이라며 “시민 여러분들의 외곽 이동을 자제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충주시는 16일 오전 9시 30분 괴산댐 월류로 인해 6개 지역에 내려졌던 대피 명령을 해제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07-17 09:06: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M.V.P
  •  기사 이미지 文대통령 "장애인 고등·평생교육 접근성 대폭 재고돼야
  •  기사 이미지 충주시 평생학습동아리 '한쿡스', 재능기부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수정
인기 콘텐츠+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