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충주시, 국토교통부 도시재생예비사업 최종 선정 - ‘공감하는 공간 함께 모이는 봉방누리 만들기’ 프로젝트 사업
  • 기사등록 2020-12-28 10:18:54
기사수정

충주시가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한 2021년도 도시재생예비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시는 21일 봉방동의 ‘공감하는 공간 함께 모이는 봉방누리 만들기’ 프로젝트 사업이 도시재생예비사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에는 전국 120개 기초자치단체에서 후보 사업을 신청했으며, 도시재생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 서면평가, 발표평가 등 절차를 거쳐 80개 사업을 선정했다.

최종 선정은 국무총리가 주관하는 도시재생특별위원회의 심의로 이루어졌다.

‘공감하는 공간 함께 모이는 봉방누리 만들기’는 봉방동 주민·상의협의체가 긴밀하게 협력해 발굴·수립한 사업으로, 구 충주시건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건축물을 리모델링해 주민쉼터, 주민공동체 공간, 다목적 공간, 회의실, 프로그램 운영실 등 지역공동체의 활동 거점 시설을 건립하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하고 있다.

또한, △사업의 지속성 및 자력 재생을 위한 주민역량강화 교육 △문제점 파악 및 해결을 위한 커뮤니티 매핑 △범죄 예방을 위한 로고젝터 설치 △지역 내 건강 취약 계층을 위한 커뮤니티 케어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도시재생예비사업 선정을 통해 지원받는 국비 2억 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5억2500만 원을 투입해 2021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시는 해당 사업을 통해 도시재생뉴딜사업을 위한 시민 역량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종배 국회의원은 “시민이 주체가 되어 추진하는 사업을 통해 지역 내 삶의 질이 개선되는 뜻깊은 기회가 생겨 기쁘다”며 “앞으로도 시민 행복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 지원토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올해 달천동 도시재생 인정사업이 선정된 데 이어 봉방동 도시재생 예비사업이 추가 선정되면서 지역 발전에 의미있는 성과가 이어지고 있다”며 “시민 삶의 질에 궁극적인 도움이 될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지속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충주시는 현재 추진 중인 성내성서동 도시재생사업을 비롯한 6개소의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성공 추진에 집중하는 것은 물론,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2-28 10:18: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M.V.P
  •  기사 이미지 文대통령 "장애인 고등·평생교육 접근성 대폭 재고돼야
  •  기사 이미지 충주시 평생학습동아리 '한쿡스', 재능기부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수정
인기 콘텐츠+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